Search Results for '율동패'

13 POSTS

  1. 2011.10.11 무노동 무임금을 자본가에게 (1)
  2. 2011.10.06 우리 손을 잡아 봅시다
  3. 2011.10.06 Fucking USA 2
  4. 2011.10.06 노래만큼 좋은세상
  5. 2011.04.18 처음처럼 (2)
  6. 2011.04.18 달려 달려
  7. 2011.04.18 하나가 되어요
  8. 2011.03.28 기계를 멈춰 (1)
  9. 2011.03.28 통일세대로 살아보자
  10. 2011.03.28 일어나라 열사여

무노동 무임금을 자본가에게

Posted 2011. 10. 11. 14:23



몸짓패 : 노동자 몸짓패 선언
언제 : 미상

* 아직도 선언이 활동하는진 모르겠습니다만.. 다시 이 영상을 보는 것만으로도 힘이 되네요.

* 가사 *

어깨죽지에 빛나는 상처 지켜낸 파업투쟁
막걸리잔 치켜들며 환호성을 질렀다

가진자들의 더러운 이빨 금빛으로 번쩍이며
온 세상을 휘휘 감아 피눈물을 달라하네

아 동지여 (동지여) 적들은 (적들은)
무노동 무임금의 억지를 부려
아 동지여 (동지여) 적들은 (적들은)
파업의 나팔소리 멈추라 한다

일하지 않는 자여 먹지도 말라
자본가여 먹지도 말라
무노동 무임금 노동자 탄압
총 파업으로 맞서리라

'투쟁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당당한 주인으로  (0) 2011.10.11
무노동 무임금을 자본가에게  (1) 2011.10.11
바리케이트  (0) 2011.03.28
기계를 멈춰  (1) 2011.03.28
불태우자  (1) 2011.03.28
들어라 양키야  (1) 2009.06.08
  1. 풀잎

    | 2016.07.05 20:06 | PERMALINK | EDIT | REPLY |

    활동합니다 활발히^^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우리 손을 잡아 봅시다

Posted 2011. 10. 6. 12:12



몸짓패 : 미상
언제 : 미상
노래 : 우리 손을 잡아 봅시다

* 한 때 대학가에서 유행했던 몸짓입니다.
* 통일, 통일, 통일 .. 통일의 가치를 잊지 않기를.

'신나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리 손을 잡아 봅시다  (0) 2011.10.06
Fucking USA 2  (0) 2011.10.06
노래만큼 좋은세상  (0) 2011.10.06
쪽바리들아  (0) 2011.10.06
처음처럼  (2) 2011.04.18
달려 달려  (0) 2011.04.18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Fucking USA 2

Posted 2011. 10. 6. 12:08



몸짓패 : 고대 세종캠 횃불
노래 : Fucking USA 2
언제 : 2003년 새내기새로배움터

* 미선 효순이의 추모 분위기가 한창일 때 창작한 몸짓입니다. *

'신나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리 손을 잡아 봅시다  (0) 2011.10.06
Fucking USA 2  (0) 2011.10.06
노래만큼 좋은세상  (0) 2011.10.06
쪽바리들아  (0) 2011.10.06
처음처럼  (2) 2011.04.18
달려 달려  (0) 2011.04.18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노래만큼 좋은세상

Posted 2011. 10. 6. 12:04



몸짓패 : 경희대 놀라리스
노래: 노래만큼 좋은세상 (꽃다지)
언제: 2005년

*이 몸짓(율동)이 한 때 대학가에서 화제가 되었지요. 지금은 많이 잊혀진 것 같습니다.

'신나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리 손을 잡아 봅시다  (0) 2011.10.06
Fucking USA 2  (0) 2011.10.06
노래만큼 좋은세상  (0) 2011.10.06
쪽바리들아  (0) 2011.10.06
처음처럼  (2) 2011.04.18
달려 달려  (0) 2011.04.18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처음처럼

Posted 2011. 4. 18. 20:57



몸짓 : **여대 몸짓패
노래 : 조국과 청춘
언제 : 1995년
어디 : 한총련 출범식(한양대)

* 이제 찾으려면 찾기도 힘든 오리지널 버전 처음처럼 몸짓입니다.

'신나는' 카테고리의 다른 글

노래만큼 좋은세상  (0) 2011.10.06
쪽바리들아  (0) 2011.10.06
처음처럼  (2) 2011.04.18
달려 달려  (0) 2011.04.18
하나가 되어요  (0) 2011.04.18
새물  (0) 2011.03.21
  1. ㅁㄴ

    | 2013.01.12 11:08 | PERMALINK | EDIT | REPLY |

    이때 이 공연을 보았던 기억이 있습니다.
    처음처럼이 저렇게 과격했던(?) 몸짓이었다니!
    그땐 몰랐는데...십수년이 지나고 보니 정말 놀랍습니다. ㅎㅎㅎ
    고맙습니다.

  2. sunshine

    | 2017.06.23 10:56 | PERMALINK | EDIT | REPLY |

    오 좋아요~~!!
    감사합니다. 귀한자료.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달려 달려

Posted 2011. 4. 18. 20:52



몸짓: 아마도 서율
노래: 우리나라
언제: 04년(?)

'신나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쪽바리들아  (0) 2011.10.06
처음처럼  (2) 2011.04.18
달려 달려  (0) 2011.04.18
하나가 되어요  (0) 2011.04.18
새물  (0) 2011.03.21
처음처럼  (0) 2011.03.21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하나가 되어요

Posted 2011. 4. 18. 20:50


몸짓: 아마도 서율
노래: 몰라요
어디: 몰라요
언제: 05년 8월

'신나는'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처음처럼  (2) 2011.04.18
달려 달려  (0) 2011.04.18
하나가 되어요  (0) 2011.04.18
새물  (0) 2011.03.21
처음처럼  (0) 2011.03.21
바위처럼  (0) 2011.03.21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기계를 멈춰

Posted 2011. 3. 28. 20:11

몸짓 : 노동자연합문선대(노동자대회 중)
노래 : 좋은친구들
언제 : 2003년
어디 : 경희대 운동장

* 몸짓의 스타일로 봐서는 선언이랑 많이 비슷한 것 같습니다..


'투쟁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무노동 무임금을 자본가에게  (1) 2011.10.11
바리케이트  (0) 2011.03.28
기계를 멈춰  (1) 2011.03.28
불태우자  (1) 2011.03.28
들어라 양키야  (1) 2009.06.08
당당한 주인으로  (0) 2009.05.31
  1. 운천

    | 2012.08.13 17:25 | PERMALINK | EDIT | REPLY |

    노래는 좋은친구들.
    장소는 경희대 운동장입니다.
    노동자대회 중 노동자연합문선대 공연입니다.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통일세대로 살아보자

Posted 2011. 3. 28. 19:59


몸짓 : 고려대학교 중앙몸짓패 횃불
노래 : 희망새
언제 : 1996년 11월
어디 : 정기공연 중

* 요 몸짓은 쿵짝쿵짝 하는 박자에 잘 어울리는 창작이 돋보입니다.
* 촌스럽지 않으면서 적당히 박자감있게 잘 만들었다고 생각합니다.
* 일단 분류가 애매해서 '서정적인'에 넣었어요.

'서정적인' 카테고리의 다른 글

파랑새  (0) 2011.10.11
통일세대로 살아보자  (0) 2011.03.28
일어나라 열사여  (0) 2011.03.28
너를 부르마  (1) 2009.05.31
청산이 소리쳐 부르거든  (0) 2009.05.26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일어나라 열사여

Posted 2011. 3. 28. 19:55


몸짓 : 고려대학교 중앙몸짓패 횃불
노래 : 정태춘
언제 : 1995년 11월
어디 : 정기공연 중

* 개인적으로 참 좋아하는 몸짓입니다.
* 근데 이거 서정곡인지.. 투쟁가인지...

'서정적인' 카테고리의 다른 글

파랑새  (0) 2011.10.11
통일세대로 살아보자  (0) 2011.03.28
일어나라 열사여  (0) 2011.03.28
너를 부르마  (1) 2009.05.31
청산이 소리쳐 부르거든  (0) 2009.05.26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