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노동 무임금을 자본가에게

Posted 2011.10.11 14:23



몸짓패 : 노동자 몸짓패 선언
언제 : 미상

* 아직도 선언이 활동하는진 모르겠습니다만.. 다시 이 영상을 보는 것만으로도 힘이 되네요.

* 가사 *

어깨죽지에 빛나는 상처 지켜낸 파업투쟁
막걸리잔 치켜들며 환호성을 질렀다

가진자들의 더러운 이빨 금빛으로 번쩍이며
온 세상을 휘휘 감아 피눈물을 달라하네

아 동지여 (동지여) 적들은 (적들은)
무노동 무임금의 억지를 부려
아 동지여 (동지여) 적들은 (적들은)
파업의 나팔소리 멈추라 한다

일하지 않는 자여 먹지도 말라
자본가여 먹지도 말라
무노동 무임금 노동자 탄압
총 파업으로 맞서리라

'투쟁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당당한 주인으로  (0) 2011.10.11
무노동 무임금을 자본가에게  (1) 2011.10.11
바리케이트  (0) 2011.03.28
기계를 멈춰  (1) 2011.03.28
불태우자  (1) 2011.03.28
들어라 양키야  (1) 2009.06.08
« PREV : 1 : 2 : 3 : 4 : 5 : 6 : ··· : 33 : NEXT »